질문에 답을 먼저 하자 제발



어느 날.

사무실에 김대리와 박차장











30분 후







회사에서 일을 할 때는 질문을 받으면 먼저 명확하게 답을 합시다.  

부연 설명만을 먼저 늘어 놓거나 

질문의 의도를 추측해서 답을 할 필요가 없습니다. 





Q. 밥 먹었니? 

A. 네, 밥 먹었어요

( 차장님도 식사 하셨죠? )



Q. 방글라데시는 지금 몇시니?

A. 방글라데시는 지금 4시에요.

( 방글라데시 사무실에 연락 하실 일 있으세요? )



Q. 그저께 부탁한거 다 됐니?

A. 95% 완성 했어요. 

(오탈자만 체크하고 10분 후에 드릴께요)




회사에서는 이런 대화를 하면 됩니다. 

괄호안의 말은 안 해도 되지만 

추가하면 대화가 부드러워 집니다. 














Q. 밥 먹었니?

A. 왜요? 박차장님이 내가 밥을 먹었는지 왜 궁금하세요? 




Q. 방글라데시는 지금 몇시니?

A. 걔네들은 지금 아직 출근 안했을 걸요. 




Q. 그저께 부탁한거 다 됐니?

A. 근데 그 자료 차장님이 하실 수도 있는거 아네요?

 왜 저한테 시키셨어요? 






이런 대화를 하지 맙시다.







A를 물어보면 A에 대한 답을 먼저 합시다. 

의견이나 제안 질문은 대답 이후에 하면 됩니다. 

이렇게 말하면 '이거 너무 당연한거 아냐?'라고 말하는 분도 있을 겁니다. 

하지만 의외로 회사에는 대화를 잘라먹고 말을 섞고 싶지도 않은 빌런들이 많습니다. 




질문에 먼저 답을 합시다. 

그래야 대화가 계속 이어집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ㅎㅎㅎ
    2020.07.07 11:30

    제 아이들에게도 저렇게 습관들입니다.
    1. 답변먼저
    2. 니가 하고 싶은 말은 그 다음에
    이게 대화 또는 의사소통의 예의란다.
    저런 식의 의사소통은 니가 집단과 무리의 리더가 되어 있거나, 월급주는 오너가 되었을 때 해도 늦지 않다.
    하지만, 그 위치에서도 위의 1과 2의 대화가 반드시 선행되어야 한단다...
    덕분에 좋은 브런치 되겠습니다 ^^;;

    • 2020.08.15 17:07 신고

      그 아이들 커서 논리적으로 사고하고 남도 배려하는 사람이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