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에서 화를 낸다는 것은

Author : 손성곤 / Date : 2013.02.26 08:30 / Category : 직장생활/직장생활 칼럼

회사에서 화를 내거나 분노를 터뜨리는 행위는 주체자의 감정상태를 전달하여

자신의 의견을 관철 시킬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개인적으로 볼 때도 감정의 응어리를 풀어주는 효과가 있다.

그러나 이런 장점이라 불릴 수 있는 것들 모두 일시적이라는 점을 잊어서는 안 된다.

 

"고기를 잡으려면 물을 휘저어라"라는 말도 있다.

상대방이 마음을 어지럽게 해서 화를 돋구고 난 후에 그런 심리상태를 이용해 자신이 원하는 바를 얻는다는 뜻이다.

 

                               

 

당신이 화를 폭발시키는 유형의 사람이라면 아주 영리하고 꾀가 많은 상대방이 

나의 분노를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무슨 일만 생기면 화를 폭발시키는 사람이라는 인상까지 퍼질 수 있다는 점도 명심해야 한다.

 

대부분의 짜증과 화의 원인은 남들이 자기의 화의 원인을 이해해 주기를 바라는 것이다.

 

한두번 이야 이 사람이 짜증나고 화나는 일이 있었구나라는 생각으로 이해해 주려는 마음이 생길 수 있지만 이것이 반복 된다면 결코 원하는 바를 얻을 수 없다.

회사에서 화가 나고 스트레스가 쌓인다면 아래의 포스팅을 참조하면 좋겠다.

회사에서 스트레스를 다스리는 법

 

우리 모두 명심하자.

이 세상의 어느 누구도 짜증을 내고 화를 내는 사람을 강하고 열심히 일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Tags : , ,

Trackbacks 0 / Comments 2

  • 닭큐 2013.03.02 01:47 신고

    흠. 심히 공감갑니다. 혹시나 제가 잘못한 바가 있더라도 상대가 흥분해서 격하게 말을하면 주변인에게 상대방이 욕을 먹는 경우를 흔하게 봤습니다.

    혹시 우리 회사이신가여? ㅋㅋ

    REPLY / EDIT

    • 손성곤 2013.03.04 13:16 신고

      닭큐님과 같은 회사는 아닌듯 해요... ^^
      회사생활이 일이나 다루는 품목이 다르더라도 기본적으로 사람 사이의 일이기에 비슷한 부분이 많은 것 같아요~~

      EDIT

Copyright © 직장생활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