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생활/즐거운 직장생활'에 해당되는 글 16건

평범하게 사는 11가지 방법

Author : 손성곤 / Date : 2012.11.26 08:30 / Category : 직장생활/즐거운 직장생활

평범하게 사는 11가지 방법이라는 만화 입니다.

역설적이지만 아래처럼 평범하게 살기도 쉽지는 않습니다.

<출처: http://zenpencils.com/comic/92-chris-guillebeau-11-ways-to-be-average/>

 

1.     사람들이 말하는 것을 그대로 믿어라

2.     권위에 도전하지 마라

3.     무엇인가를 배우러 대학을 가는 것이 아니라 남들이 가니까 가는 것이다

4.     일주일 40 시간 근무 중 10시간만 생산적인 일을 하는 거다

5.     해외여행은 일생 동안 한두 번만 가되, 남들 다 가는 안전한 곳으로만 가라

6.     집은 가능한 대출로 사고 평생 갚아라

7.     외국어를 배우려고 노력하지 마라. 결국 모두가 영어를 쓸 테니

8.     책을 써볼까 생각하지만 절대로 쓰지 않는다

9.     사업을 할까 생각하지만 절대로 시작하지 않는다

10.   튀거나 이목을 끌지 마라

11.   주어진 것만 선택하라

12.   제대로 평범하게 살았던 사람이 잠들다

 

남들이 원하는 삶을 살아야 할 의무는 없다.

 

Tags : 손박사, 평범하게 사는법

Trackbacks 0 / Comments 0

평범한 직장인의 놀랄만한 농땡이 일상

Author : 손성곤 / Date : 2012.04.24 13:08 / Category : 직장생활/즐거운 직장생활

오전 09:05 출근

 늘 마지막에 오는 과장님의 도착으로 출근완료.

 

오전 09:20 인터넷서핑

도착해서 회사 인트라넷을 켜고 급한 매일이 있나 훑어봄.

동시에 인터넷 켬. 다음의 주요기사 내용 확인.

EPL 호날두 골 넣는 장면 반복 감상.

어제 질문올린 인터넷 카페 답변 붙었나 찾아봄.

 

 

오전 09:30 흡연

 회사뒤편 재떨이 앞에 남직원의 80%가 모여있슴.
 담배를 피우지 않더라도 커피한잔 들고 따라나와 주어야 맘이 편한 자리...

가장 많이 하는 예기는

1.  전날 술을 먹었으면 술먹은 예기.

   집에 어떻게 들어갔는지 도저히 모르겠더라, 몸이 약해졌더라, 폭탄은 자제하자... 등

2. 보나스나 성과급. 타 계열사는 성과급이 얼마나온다더라.

   다른 팀은 성과가 좋아서 보나스가 몇 프로가 나온다더라.

3. 캠핑이나 자동차 등의 취미 이야기.

   BMW 5 시리즈가 몇천만원으로 가격이 떨어졌는데 횬다이는 열라 비싸더라

   요즘 화두가 되고 있는 주말 캠핑 도구 이야기 등

 

여직원 들은 별다방,콩다방 등에 커피사러 감. 기본이 30분 자리 비움

 

 

 

09:50 업무시작

본인들이 쌍팔년도 경운기도 아니면서 일하는데 발동을 거의 한시간씩 걸어야 함.


12:00
점심.
점심먹으러 가자는 누군가의 말에는 바로 반응함.
지속되는 메뉴는 늘 그렇고 그런곳임

1-    중국집 , 2- 순대국집 , 3- 김치찌개, 4- 콩나물 국밥집, 5- 칼국수집, 6-회사식당

 

12:30분 식사 종료

어떤 음식을 먹더라도, 샤브샤브가 아닌이상 아무리 길어도 20분이면 끝남.

12:30 커피전문점.

식후 땡도 아니고 식후 커피를 안먹으면 입안에 가시가 돋치는 수준임.

사무실 주변에 세어보니 약 14개의 크고작은 커피전문점이 있슴.

 

13:00 사무실

대부분이 이닦으러 가고 자리에 없슴.

팀장은 열띠게 회사로 날아오는 신문을 탐독 중.

자리에서 실컷 신문보고는 논조가 좌파니 우파니, 읽을게 없다느니 난리침.

 

13:10분 사무실.

팀장: 자리에 없슴. 운영관련 미팅 참석으로 자리에 없슴.
과장: 최근 바꾼 최신형 스마트폰 카페에 접속해서 꾸미는 방법에 대해 탐독 및 케이스 옥션에서 주문 중

과장2: 이 친구는 그래도 일을 좀 하려고 함. 타 부서에서 숙제 해 달라고 보낸 것 하는중

대리: 오후에 외근하고 바로 퇴근 예정. 마지막 행선지에서 친구들을 만나 한잔하고 싶은지 연신 전화 중.

대리 2: 과장 승진 떨어지고 난 후 3일동안 회사 안나오고 나더니, 회사생활을 하는 것 같지 않음.

         세상에 승진한번 떨어졌다고 정말 지혼자 세상 고민 다 하고 있는 얼굴임.

         눈에 초점도 없고, 그렇다고 이직을 알아보는 것도 아닌 것 같음

주임1: 새로 결혼을 해서 집안에 필요한 각종 물건들을 사느라고 하루종일 인터넷 접속중

        ‘레몬테라스인지 뭔지 하는 곳에서 인테리어,집 꾸미기 이런거 보다가 된장녀 됬슴.

주임2: 일을 하는 것 같기는 한데 일 20% + 잡담 80%의 비중임.

주임3: 키보드 치는 소리를 듣기만 해도 안다.

         매일을 쓸 때의 키보드 소리와 메신저 질 할 때 키보드 소리를….

         특히 한글자가 반복해서 눌리는 소리가 자주 들린다면 100% 메신저 삼매경.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이런것 되겠다.



15:00 :
팀장 돌아옴.

사무실 급 열심 업무 모드 전환.

팀장은 선임과장 붙잡고 옆 팀 누가 말도 안되는 예기를 하는데 내가 한번 깔려다가 참았다. 부터

누가 회사를 그만둔다더라, 누구는 부사장하고 점심 먹었다더라 이런 예기만 함.

도대체 회의에서 결정된 건 뭐고, 어떤 일을 해야 하는지 예기를 안해줌.


18:00 :
여직원들 퇴근. 이 친구들이 자리에서 일어나는 것으로 퇴근 시간을 알 수 있슴.

18:30 : 메신저로 오늘 한잔 어때”, “논현동에 조개구이집 생겼다등의 이야기가 오고감.
19:00: 
팀장이 자리를 정리함.

모두들 회사용 슬리퍼를 벗고, 눈치 못채게 구두로 갈아신는 중.

PC 따위는 끄지도 않는다 한 달에 한번 정도 꺼주는 것이 기본임.
팀장 퇴근 후 모두들 10분내로 사라짐.

그런데 팀장이 한 마디 할 경우.
"
오늘 소주 한 잔 어때?"
순간 다들 "아 그럴 까요? 좋지요~" 라고 하고 남직원의 대부분은 집에 전화함. “나 밥먹고 들어간다...."
밥은 한시간 이면 다 먹지만 술은 최소한 3시간은 먹어야 한다는 것.

남아있던 여직원은 원래 그런자리 안간다는 듯. 인사하고 먼저 퇴근함.

 

 <신입사원때는 안 이러셨잖아요. 네?>

 


이 글을 읽고 조금이라고 고개를 끄덕였다면 당신도 비슷한 경험이 있다는 것.

그리고 아래의 추천 버튼을 눌러준다면 저에게도 큰 힘이 된다는 것. ^^

 

 

Tags : 직장인, 회사원, 회사원은 괴로워, 회사원의 하루

Trackbacks 0 / Comments 8

짧은 시 한편

Author : 손성곤 / Date : 2012.03.21 11:30 / Category : 직장생활/즐거운 직장생활

친구가 화장실에 갔을 때

 신진호


그 짧은 시간에
눈물을 훔쳤다.
그리고는 서둘러
술잔을 비웠다.
알지 못하리라.
이런 가슴 아픔을

 친구가 돌아올 때
나는 웃고 있었다.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정말이지 모든 시인은 위대하다.
모든 사람이 똑같이 사용하는 언어로
평범을  가장 아름답게 만드는 사람들이다.
 

Tags : kickthecompany, 직장인, 짧은시

Trackbacks 0 / Comments 0

짧은 시 한편

Author : 손성곤 / Date : 2012.03.19 11:30 / Category : 직장생활/즐거운 직장생활

한 잎의 여자

오 규 원

나는 한 여자를 사랑했네.

물푸레나무 한 잎같이 쬐그만
여자.
그 한 잎의 여자를 사랑했네
.
물푸레나무 그 한 잎의
솜털,
그 한 잎의 맑음
,
그 한 잎의 영혼.
그 한 잎의 눈,

리고 바람이 불면 보일 듯 보일 듯한
그 한 잎의 순결과 자유
를 사랑했네.


정말로 나는 한 여자를 사랑했네
.
여자만을 가진 여자,
자 아닌 것은 아무것도 안 가진 여자,
여자 아니면 아무것도
아닌 여자,
눈물 같은 여자
,
슬픔 같은 여자,
병신 같은 여자
,
시집 같은 여자,
영원히 나 혼자 가지는 여자
,
그래서 불행한
여자.

그러나 누구나 영원히 가질 수 없는 여자,
물푸레나무 그
림자 같은 슬픈 여자.




누구에게나 푸르렀던 날들이 있다.
누구에게나 햇살이 눈부셨던 날들도 있다.
사랑에 몸서리치던 날 도 있었으며,
가슴을 얼음칼로 도려내는 이별의 순간도 있다.
그 순간에는 언제나 사랑하는 한 잎의 한 사람이 함께 했으리라...

Tags : kickthecompany, 짧은시, 한 잎의 여자

Trackbacks 0 / Comments 0

Copyright © 직장생활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